c-r-a-c-k-ER

axelsaga.egloos.com

포토로그



아마가미 - 모리시마 배드엔딩(에필로그) by 현우

음...생각해보니 히로인 이름을 성우 그대로 갖다쓰면 각종 음X한 대사 등에서 더욱더 몰입감이 높아질 것 아닌가! 이 캐릭터는 히로하시 료니까 료, 료 짜응....! (근데 누군지는 모름 ㅡㅡ)


주인공 : (큰일이다! 지각이야! 서두르자. 오늘은 총회 프로젝터 계인데...지각했다간 그냥은 안넘어 갈거야. 빨리가자!)

선배와 헤어지고, 10년이 지났다...

나는 공부에 몰두하여, 선배를 상처입혔던 아픈 과거를 억지로 잊으려 했다....
그 덕인지, 나는 과분한 대학에 진학하여, 제법 큰 기업에 입사할수 있었다.

입사 후, 오로지 일에만 몰두하여...올해 드디어 승진 할수 있게 됐는데....


주인공 : (헉...헉..설마 불경기로 본사가 흡수합병 될줄은....재수도 없지...정말로...헉, 지금 이런 감상에 젖어 있을때가 아냐, 진짜 지각하겠다. 헉헉....근데 이렇게 전력질주하니까 죽을거 같다...운동부족인가...헉헉...이 뱃살 보면 당연하지. 오옷! 엘레베이터가 온다! 앗싸!) 죄, 죄송합니다, 저 타요!

땡-

주인공 : (휴...살았다...)
과장 : 뭐야...누군가 했더니, 자넨가. 쯧쯧, 아슬아슬하게 지각은 면했구만.
주인공 : 아! 과, 과장님...죄송합니다.
과장 : 한심하긴! 지금 회사가 어떤 상황인지, 알고는 있나?
주인공 : 아, 알고 있습니다....
과장 : 휴...됐네. 나중에 내 방으로 오도록.
주인공 : 예, 예....
과장 : 죄송합니다, 모리시마 부장님. 부하 직원이 이 모양이라....
???? : 그런거 같네요.
과장 : 죄, 죄송합니다. 제 관리부족입니다.
주인공 : (아! 모, 모리시마 선배!?)
모리시마 : ....됐어요.
과장 : 감사합니다.
주인공 : (이, 이럴수가..같은 회사였다니)
과장 : 이번 기획이 대성공이었지요. 사장상감이 틀림없습니다.
모리시마 : 받으면 좋겠네요....
주인공 : (날...알아보고 있는거지? 이 거리에서 못알아볼리가 없는데...)
과장 : 아닙니다, 이벤 프로젝트로 낸 이익을 생각하면 확실합니다.
주인공 : (...선배)
과장 : 모리시마 부장님이 개발부 부장이 되고 단 1년만에 이런 성과라니...역시 대단하군요!
주인공 : (모리시마 선배가...개발부 부장...)
모리시마 : ........
주인공 : (그런데...어쩜 저리도 차가운 눈을...저게 선배라니..믿을수 없어)
모리시마 : ....거기 당신
주인공 : 예? 아, 예!?
모리시마 : 넥타이가 삐뚤어졌네요...주의하세요.
주인공 : 죄, 죄송합니다....
모리시마 : 부하 직원 덕은 못보실거 같네요.
과장 : 진짜 자네는....
주인공 : 죄송합니다....


이럴수가...
선배가 부장이 되어 있었다니....

거기다 평소엔 그렇게 잘난척 하던 과장이 저렇게 설설 길 정도로....
높은 사람이 됐다니....

무엇보다 그 차가운 눈....
선배가 그런 눈을....

이제, 이 회사에 있어도....안되겠지....

난...그때 왜.....






덧글

  • 카군 2010/11/02 18:41 # 답글

    아..... 주인공 ㅄ.....
    스슥
  • 월신초 2010/11/02 18:41 # 답글

    엑박에 관해서는 어떻게 처리되신건가요?@_@
    그리고 삽입그림이 잘못되신듯(...)
  • 소울이터 2010/11/02 18:52 # 답글

    히로하시 료의 대표적 작품은 카레이도 스타의 주인공인 나에기노 소라가 있죠.
    그러고보니 이분 요즘엔 주인공역으로 본적이 거의 없군요....
  • dureup 2010/11/02 18:59 # 답글

    히로하시 료는 키미키스의 아스카, 선광의 윤무 페르나, 알 토네리코3의 카테나를 맡았습니다.
    연기폭이 제법 넓은 성우죠.ㅎㅎ
  • Arc 2010/11/02 19:03 # 삭제 답글

    눈이 맛이 갔네요...
  • 여름눈 2010/11/02 19:20 # 답글

    이 엔딩도 엔솔로지 코믹 덕분에 배드 엔딩으로 안보이는 -_
  • 엠씨빠리뤄 2010/11/02 19:36 # 삭제 답글

    본격 "사랑 그따위 거 두 번 다시 믿을 거 같아?"란 포스가 여기까지 전해지는군요 ㄷㄷㄷㄷ
  • 로켓런저 2010/11/02 19:38 # 답글

    무서워....
  • 레이너 2010/11/02 19:51 # 삭제 답글

    그 엔솔로지 코믹 저도 보긴 봤는데 일단 저 나이에 재벌 3세도 아니고 부장으로 초고속승진이라니 말도 안된다고 생각하긴 했지요;;
  • 엘레봉 2010/11/02 20:02 # 답글


    그리고 이 스토리는 귀작으로 이어집니다
  • ArchDuke 2010/11/02 20:09 # 답글

    그냥 직감인데 배드엔딩이 배드엔딩 안같고 모리시마가 주인공에게 공인 스토리가 연상됩니다. 아마......
  • 화이트배트 2010/11/02 20:51 # 답글

    아... 저런 눈 하지마 ㅠㅠ
  • 폐묘 2010/11/02 22:45 # 답글

    아 모리시마 눈빛이..
  • 초코라떼 2010/11/02 23:26 # 답글

    차거운 눈이 아니라 (먹이를 노리는)S의 눈으로 보이는건 어째서일까요;;;
  • 듀얼콜렉터 2010/11/03 00:49 # 답글

    베드엔딩도 에필로그가 있다니 무섭네요 +_+ 주인공이 나쁜 놈이긴 한데 저런 모리시마 누님도 나쁘지 않은것 같기도 하고...(퍽!)
  • 휴이 2010/11/03 01:08 # 삭제 답글

    생각외로 저기서 모리시마 선배한테 계속 꾸지람 받다가
    화해해서 좋은 관계로...


    ......무리 일려나
  • 요르다 2010/11/03 11:37 # 답글

    저에게 히로하시 료는 클라나드의 후지바야시 쿄.
  • 혹시 2010/11/03 12:28 # 삭제 답글


    ..... 이제 직위를 이용해서
    준이치 길들이기 스킬을..
    (어이어이 10살이나 더 먹어서 개목걸이에 개줄 달고 공원 산책가야겠니)
  • ~_~ 2010/11/03 17:24 # 삭제 답글

    이거 웬지 후속담이 있을거 같은데?..
  • 기자 2010/12/17 20:07 # 답글

    개인적으로 아야츠지BAD보다 충격적이였어요.
    하지만 엔솔로지 코믹보고 난 후론 이것도 나름 해피엔딩으로 보입니다 =ㅅ=;;
  • 2015/02/21 22:45 # 삭제 답글

    엔솔로지는게임으로안나오나??
댓글 입력 영역
*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.



트위터2